구로소개

천왕동

  1. 구로소개
  2. 구로구역사
  3. 동별역사
  4. 천왕동

연혁 및 동명의 유래

천왕동(天旺洞)은 조선 영조 때 부평도호부 천왕리였다가 1895년 5월 26일 인천부 부평군 수탄(곡)면 천왕리가 되었으며, 1896년 8월 4일 경기도 부평군 수탄면 천왕리가 되었고 1914년 3월 1일에 경기도 부평군 계남면 천왕리가 되었다. 1931년 4월 1일에는 경기도 부천군 소사면 천왕리로 되었고, 1941년 10월 1일에 경기도 부천군 소사읍 천왕리로 되었다가, 1963년 1월 1일에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오류출장소 천왕동으로 서울시에 편입되었다. 이 때 천왕동은 항동과 함께 오류동사무소에서 행정을 담당하였다. 그 뒤 1968년에 오류출장소가 폐지됨에 따라 천왕동은 영등포구의 직할이 되었으며 1975년 천왕동은 오류2동사무소에서 행정을 담당하게 되었다. 1980년 대통령령에 의해 동작구와 구로구가 신설됨에 따라 천왕동은 구로구의 관할이 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

 

천왕동이란 명칭은 동네 뒷산이 굴봉이고 굴봉산 골짜기에 천왕사(天旺寺)라는 절이 있었기 때문에 절 아래 마을이란 뜻에서 천왕골 또는 천왕리로 불린 것이다.

위치 및 연혁

천왕동은 동쪽으로는 개봉동과 경기도 광명시 광명동에, 서쪽으로는 항동과 남쪽으로는 광명시 옥길동과, 북쪽으로는 오류동과 각각 접하고 있다. 대부분의 지역이 야산과 논밭으로 이루어져 있어 아직도 한적한 농촌의 정서를 느낄 수 있는 곳이다. 법정동이기는 하지만 인구가 적어 행정적으로는 오류 2동에 속해있다.

옛지명

천왕골

이 마을은 조선 세종 때 영의정(領議政)을 지냈던 경재(敬齎) 하연(河演)의 후손인 진주(晉州) 하씨(河氏)들이 개척하였다. 하연의 5세손이 되며 부사과(副司果)를 지냈던 하백연(河白蓮)이 조선 명종 초에 이 마을을 개척하였고, 그 아들 하경청과 하계청도 이 마을에 정착한 후 관계로 진출하였다. 이 때부터 시작된 진주 하씨의 천왕동 거주는 지금까지 15대를 이어 내려온다.

연지마을

천왕동 길이 천왕고개를 넘어서 동쪽 방향인 왼쪽의 염주봉(연지봉) 기슭을 따라 가면 동쪽으로 연지길이 갈라져 나가는데 서울과 광명시의 경계인 광명길이 된다. 연지길을 따라 위아래로 마을이 들어서 있는데 연지봉의 남쪽 기슭이라하여 연지마을이라고 부른다.

 

천왕고개부터 시작된 천왕길은 좁지만 이 길을 따라 가면 광명시 광명동과 옥길동까지 연결된다. 이 천왕길의 사거리에서 서쪽으로 들어가면 천왕골 가운뎃말을 지나 윗말로 들어가는데 좀더 깊숙하게 들어가면 광명시와의 경계 하천인 너부대내에서 흘러들어 온 물로 이루어진 자그마한 저수지가 있다. 일제말부터 풍치지구로 지정되어 개발제한 구역인 까닭에 취락구조개선이 이루어지지 않고 있어 대개는 낡은 무허가 건물이거나 비닐하우스로 대신한 집에서 주민들이 거주한다.

부평말

천왕동에는 건너마을과 아랫뜸처럼 생긴 작은 마을이 있다. 이 마을은 남쪽의 광명시와 접하고 있으므로 지난날 부평군의 끝마을로 시흥군과 접해 있다는 뜻으로 "부평말"이라 하였다. 지금은 세 집 정도만 남아 있다.

굴봉

천왕동 윗말의 뒤쪽에 있는 봉우리로 항동과의 사이에 있는 삼각산의 북쪽 봉우리로서 높이 142.5m이다. 동쪽으로 높이 105m의 봉우리와 이어진다.

도당골

천왕동 윗말의 뒤쪽에 있는 봉우리로 항동과의 사이에 있는 삼각산의 북쪽 봉우리로서 높이 142.5m이다. 동쪽으로 높이 105m의 봉우리와 이어진다.

벌뚝

천왕동 앞 너부대내 안쪽에 있는 둑. 농사를 위주로 하던 시절에 농사철이 다가오는 봄철에는 너부대 마을 사람과 천왕골 사람이 한데 모여 힘을 합쳐서 둑을 쌓아 물 공급원의 마련을 위해 힘썼다고 한다.

뷩골

전에 부엉이가 깃들었던 골짜기라서 이러한 이름이 붙었다. 굴봉 산봉우리 바로 밑의 골짜기가 된다.

사거리

천왕굴 가운뎃말에 있는 네거리. 군자, 오류, 광명시, 천왕동으로 통하는 길거리가 된다.

숫돌고개

천왕굴 가운뎃말에 있는 네거리. 군자, 오류, 광명시, 천왕동으로 통하는 길거리가 된다.

모이안밭

천왕굴 가운뎃말에 있는 네거리. 군자, 오류, 광명시, 천왕동으로 통하는 길거리가 된다.

염주봉(연지봉)

천왕굴 가운뎃말에 있는 네거리. 군자,오류, 광명시, 천왕동으로 통하는 길거리가 된다.

명물 및 명소

천왕동 은행나무

진주 하씨에 이어 이 마을에 정착한 사람들은 조선 숙종 말년 무렵 이 곳에 정착한 청주(淸州) 한씨(韓氏)들이다. 천왕동에서 약간 떨어진 지금의 부천시 원미동 일대에 터를 잡아 집성부락을 이루어 살고 있었던 청주 한씨들 중의 일부가 비옥한 이곳으로 옮겼다고 추측된다. 청주 한씨의 한경홍(韓景弘)이 18세기 초에 이곳에 정착하면서 심은 나무가 마을 어귀에 서있는 은행나무이다. 이 나무의 수령은 최소 270∼300년이 되었다고 추측되므로, 숙종 43년(1717)에 태어난 한경홍이 심은 것이라고 볼 수 있다.

연세사회복지관

천왕동 13번지 36호에 자리한 사단복지법인 연세사회복지관은 해방 후 극도로 혼란한 시기인 1948년 고 EthelUnderwood 부인에 의해 부모를 잃고 방황하는 고아와 시골에서 무작정 상경한 청소년들 중 특히 유혹에 빠지기 쉬운 소녀들을 대상으로 기독교정신 아래 그리스도의 사랑과 절제정신을 가리켜 사회에 유익한 여성으로 육성시키고자 하는 취지의 기독교 절제소녀관으로 처음 설립되었다고 한다. 현재 여자아동만 57명 양육하고 있는 이 복지관은 1949년 3월에 설립자가 공산당 청년에게 피살당하고 1949년 8월에 재단법인 기독교 절제소년관으로 개칭하였으며, 1981년 4월 사회복지법인 연세사회복지관으로 개칭 승인 받아 연세의료원의 도움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무료 진료소를 개설하였다.

소사천왕참외

1970년대까지만 하더라도 이곳 천왕동은 복숭아의 손꼽히는 명산지였다. 천왕동이 소사읍(素砂邑) 관할이었을 때 소사복숭아는 전국에서도 알아주는 과일이었고 그 중에서도 이곳 천왕동일대에서 재배되는 복숭아를 우선으로 쳤다. 포도 역시 신맛이 없고 알맹이가 작지만 촘촘하게 매달린 이곳의 작물을 으뜸으로 쳤기에 유명하였다. 특히 참외의 경우 함경도 함흥에까지 공급되어 「소사천왕참외」라면 웃돈을 주고 까지 거래되었다고 한다.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자치행정과 이영미
  • 전화번호 02-860-2245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1,000자 이내로 입력하여 주십시오.(현재 0자 / 최대 1,000자)
만족도 조사 관련 내용 외에 문의사항이나 민원내용은 종합민원의 민원신청을 이용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