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소개

오류동

  1. 구로소개
  2. 구로구역사
  3. 동별역사
  4. 오류동

연혁 및 동명의 유래

오류동은 조선 영조 때 부평도호부 오류리로 처음 그 이름이 보인다. 1895년 5월 26일에 인천부 부평군 수탄면 오류리가 되었다가, 1896년 8월 4일 부평군이 인천부에서 벗어나 경기도에 속하게 됨에 따라 자연히 경기도 부평군 수탄면 오류리가 되었다. 그 뒤 1914년 3월 1일에 부평군의 관내 행정구역에 면이 설치됨에 따라 경기도 부평군 게남면 오류리가 되었다가, 1931년 4월 1일에는 경기도 부천군 소사면 오류리로 그 소속이 바뀌었고, 1941년 10월 1일에 경기도 부천군 소사읍 오류리가 되었다.

 

해방 후인 1963년 1월 1일에 법률 제1172호(1962년 11월 21일 공포)에 의한 서울특별시 행정구역확장에 따라 시흥군 · 김포군 · 부천군의 12개면 90개리를 서울특별시로 편입하였는데, 이 때 오류동도 소사읍 관내6개동과 함께 서울특별시 영등포구에 편입되어 서울시의 일부가 되었다. 이 때 영등포구에는 김포군 양동면 · 양서면, 부천군 오정면 · 소사읍, 시흥군 신동면 · 동면 등 3개군에 걸쳐 많은 지역이 편입되었다.

 

따라서 서울시에서는 이렇게 넓은 신편입지구를 관할하기 위하여 1962년 12월28일자로 공포된 서울특별시 조례 제276호에 의하여 영등포구에신동(新洞) · 관악(冠岳) · 양동(楊東) · 양서(良書) · 오류(梧柳)출장소의5개 출장소를 신설하였다. 오류동은 고척동 · 개봉동 · 궁동 · 천왕동 · 항동 · 온수동과 함께 오류출장소 관할하에 있었는데, 1968년 1월 1일 서울특별시 조례 제491조에 의하여 망우 · 오류 · 양동 관악출장소가 폐지됨에 따라 오류동은 영등포구의 직할로 편입되었다. 이어서 1980년 4월 1일 영등포구의 인구 증가로 인해 대통령령 제9630호에 의거하여 영등포구의 남부지역을 분할하여 구로구를 신설함에 따라 오류동은 구로구에 속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다.

 

오류동의 행정동의 변천은 1963년 1월에 오류동이 서울시에 편입되면서 서울특별시 조례 제275조에 의하여 오류동사무소를 설치하였다. 그 후 서울시는 1970년 5월 18일 동행정의 불균형을 조정하고자 서울특별시조례 제613호 「동장정원 및 명칭과 관할구역변경 조례」에 의해 56개동을 분할하여 113개동으로 만들고, 119개 동을 통합하여 65개동으로 줄였는데, 오류동은 동정(洞政) 여건이 어려운 수궁동(온수 · 궁 · 항동)을 통합하여 오류동사무소에서 행정을 담당하게 되었다. 당시 오류동의 면적은 9.28㎢에 인구는 29,230명, 가구 수는 5,823호로 30개 통과 267개 반으로 구성되어 있었다.

 

이어 1975년 10월 1일 서울특별시 조례 제981조에 의해 동장 정원 및 명칭과 관할 구역의 변경이 있었는데, 이 때 오류동은 경인선 철도를 경계로 오류제1동과 오류제2동으로 분동(分洞)되었다. 분동된 오류제1동은 3.66㎢의 면적에 3,987가구 18,921명이 속했는데, 관할 구역은 오류동 242번지를 기점으로 141, 40, 65, 77∼79번지에 연하는 이북 지역과 궁동 및 온수동 일원이었다. 그리고 오류제2동은 5.62㎢의 면적에 2,973가구 16,471명이 속하게 되었는데 관할 구역은 천왕동, 항동 일원과 오류동 중 오류제1동의 관할 구역을 제외한 부분이었다.

 

그 후 1980년 4월 1일 영등포구에서 구로구가 분구(分區)됨으로 인해 오류동은 구로구에 속하게 되었다. 그 뒤 급격한 인구 증가로 인하여 1988년 7월 1일에 오류제1동에서 온수동과 궁동을 분리하여 수궁동(온수동 · 궁동)으로 분동하였다.

위치 및 연혁

오류동은 현 위치는 동쪽으로는 · 개봉동 · 천왕동과 접하며, 서쪽으로는 온수동 및 경인선철도를 경계로 궁동과 접하고 있고, 남쪽으로는 항동과 북쪽으로는 개봉동과 접하고 있다. 이처럼 오류동은 개봉동 · 궁동 · 온수동 · 항동 · 천왕동 등에 둘러싸여 있는 관계로 이 6개동의 중심 역할을 맡고 있다.

옛지명

오류골

오류동의 동네 이름의 연원이 된 오류골은 원래 오동나무와 버드나무가 많아 붙여진 이름이다. 오류골의 위치는 현재 경인로 남쪽변 동부제강 서울제강소(오류동 123번지) 일대이며, 그 서쪽은 현재 서울가든빌라 앞 부근이 된다.

주막거리

경인로 덕산병원 부근을 옛날에는 덕고개라 불렀는데, 이 고개는 경인로 확장과 남부 순환로의 개설로 인해 이 두 도로가 교차하는 오류 인터체인지로 변했다. 개봉 · 고척 지역에서 이 고개를 넘어 오류동과 인천으로 가는 유일한 고개로 대보름에는 이곳에서 불놀이를 하였다고 하며, 부근의 마을을 덕고개 마을이라 부른다.

안오류골

가린열은 고척동과 경계가 되는 개봉동의 중앙에 위치한 곳으로 갈대가 많고 여울이 많은 곳이라 하여 가린여울 또는 가린열로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그 후 칡과 같이 여러 갈래의 개천 즉 개봉천 · 오류천 · 개웅천이 안양천과 합수되어 여울이 많다. 하여 갈탄(葛灘)이라 하였다 한다. 이곳은 갈대가 많고 넓은 습지였던 곳으로 수리조합이 있었는데, 지금의 개봉배수펌프장이 있는 곳으로 옛날 물을 조절하던 수리조합의 펌프장이었다. 가린열은 아래의 부누꿀과 광주물을 포함하는 지역이었다.

보롱메(보름외)

부누꿀은 가린열 북쪽마을로 지금의 성아단지 아래쪽 개봉노인정과 개봉1동 새마을금고지역으로, 옛날에는 이 지역이 구릉지로 자두밭이었는데 매립하여 성아단지를 조성하였다. 뒷산인 가녈봉(일명 갈탄봉)을 부누꿀 뒤쪽에 있는 산이라고 하여 부누꿀산이라고도 불렀다.

응골(엉꿀)

가린열 여울이 지금의 청실아파트, 미주빌라, 개봉역 주변에서는 광주리에 물을 퍼담는 형상과 같이 되므로 광주물이라 불렀다고 한다. 혹은 이 지역에 물이 많이 모인 까닭에 넓은 연못이란 뜻에서 광지(廣池)라고 한 것이 변하여 광지물 또는 광주물이되었다고 보기도 한다. 이와 같이 가린열, 광주물은 여울과 관련이 있는 동네로 물과 인연이 깊은 동네이며, 마을의 형성 이후 경인로가 확장개설되어 주택가보다 길이 높았으므로, 안양천의 역수로 여름철이면 곧잘 침수를 당하곤 하였다. 이러한 수해를 막기 위해 막대한 예산을 투입하여 개봉빗물펌프장을 확장 신설하여 수방대책에 만전을 기하고있다.

버들이 마을

가린열 여울이 지금의 청실아파트, 미주빌라, 개봉역 주변에서는 광주리에 물을 퍼담는 형상과 같이 되므로 광주물이라 불렀다고 한다. 혹은 이 지역에 물이 많이 모인 까닭에 넓은 연못이란 뜻에서 광지(廣池)라고 한 것이 변하여 광지물 또는 광주물이되었다고 보기도 한다. 이와 같이 가린열, 광주물은 여울과 관련이 있는 동네로 물과 인연이 깊은 동네이며, 마을의 형성 이후 경인로가 확장개설되어 주택가보다 길이 높았으므로, 안양천의 역수로 여름철이면 곧잘 침수를 당하곤 하였다. 이러한 수해를 막기 위해 막대한 예산을 투입하여 개봉빗물펌프장을 확장 신설하여 수방대책에 만전을 기하고있다.

텃골

하나님의 교회 신학교 뒷산인 학산은 개웅산과 매봉을 잇는 중간에 있는 얕은 능선이라고 볼 수 있는 자은산으로 좌우로 경인선 철도와 남부순환로, 경인로가 동서로 횡단하는 주요한 길목에 위치하고 있다. 이 산은 6 · 25동란 당시에 수도권 지역이 북괴에 점령당하였을 때 맥아더장군의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으로 인천과 부천을 탈환한 UN군이 파죽지세로 진격해 올 때 인천과 수도 서울을 잇는 중요한 병참보급로였으며 기계화부대의 유일한 통로구실를 하였다. 이곳에서 북괴군은 최후 저지선을 구축하고 끝까지 저항하였으나 UN군은 이를 어렵게 격멸하고 영등포 노량진을 넘어 서울을 장악하였다고 전해지고 있다. 왜냐하면 이 학산을 점령하면 서울로 가는데 아무런 장애물이 없고 시야가 한 눈에 들어오는 요충지이기 때문이다. 그 이후 이 산은 예비군 전술훈련장으로 사용되다가 남부순환로가 개통되면서 따로 떨어진 섬과 같은 작은산으로 남아 있다.

명물 및 명소

유순정·유홍 묘

서울특별시 구로구 오류동 산43-31~32번지 진주유씨(晉州柳氏) 묘역에 위치한 유순정(柳順汀)[1459~1512]·유홍(柳泓)[1483~1551] 묘역은 16세기 전반에 조성된 구로구 유일의 부자(父子) 2대 공신 묘역이다. 중종반정 3대 공신 가운데 한 명인 유순정이 1512년(중종 7) 53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나자 중종이 3일간 조정의 정사를 폐하고 장생전(長生殿)의 관곽(棺槨)을 내어 줌과 동시에 현재의 구로구 오류동(梧柳洞)과 온수동(溫水洞) 일대 및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여월동(如月洞)·작동(鵲洞)에 이르는 약 9.92㎢[약 300만 평]의 땅을 사여(賜與)하면서 조성되었다.
또한 송인(宋寅)이 비문을 쓴 신도비 등 묘역 내 석물들이 독특하면서도 정교하고 생동감 있는 조각 수법을 보여 주고 있어 당대의 묘제 및 조각사 등 16세기 초 공신 묘역 조성 방식을 알 수 있는 중요한 문화재일 뿐만 아니라, 서예사와 복식사 연구 등에서도 의미 있는 자료로 평가된다. 이 때문에 유순정·유홍 부자 묘역은 2004년 8월 20일 서울특별시 기념물 제22호로 지정되었으며, 현재 진주유씨 문성공파종회가 소유, 관리하고 있다.

바가지우물

바가지우물이라는 이름은 우물의 수량이 풍부하여 두레박을 사용하지 않고 우물가에 있던 조롱박과 같은 바가지만으로도 물을 떠서 사용할 수 있다는 데에서 유래되었다. 이런 연유로 우리나라에는 바가지우물이라는 이름을 가진 우물이 많이 있는데 구로구 오류동에 있던 바가지우물은 수백 년 전에 축조된 것으로 전해진다. 이 우물에서 나는 물은 수질이 좋아 빨래의 때가 잘 빠졌으며, 이 때문에 우물 주위의 마을 주민은 물론 경인로 건너편에 거주하던 사람들도 여기까지 건너와서 빨래를 하였다고 한다. 마을에 있던 우물은 대부분 주민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는 장소였으며, 마을 사람들이 친목을 다지고 정보를 교환하는 장소로 이용되었으나 1970년대 중반 도시 계획에 의해 토지 구획 정리 사업 대상 지역 내에 포함되어 사라졌다.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자치행정과 이영미
  • 전화번호 02-860-2245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1,000자 이내로 입력하여 주십시오.(현재 0자 / 최대 1,000자)
만족도 조사 관련 내용 외에 문의사항이나 민원내용은 종합민원의 민원신청을 이용해주세요.